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업무 스트레스를 성과로 연결하기

직장생활은 가끔은 스트레스와 불안감을 주기도 합니다. 때때로 이러한 정신건강은 일에 의해서만 유발될때도 있습니다. 스트레스는 내가 하는 일들에 자신감을 줄이고 스스로의 실력을 믿지 못하게 만들기도 합니다. 보통 불안감과 우울증은 사람의 기분을 바꾸는 것은 물론 전형적인 업무에서도 두려움을 느끼게 만들기도 합니다. 그럼 어떻게 하면 직장에서 받는 스트레스와 걱정을 긍정적으로 극복해서 성취감으로 연결할 수 있을까요? 우선은 그날 업무를 수행하는데 필요한 작업에 대해서 번호를 부여하고 중요한 일부터 그렇지 않은 일까지 순서를 만들 필요가 있습니다. 이 목록을 한번에 하나씩 처리해 나가야 합니다. 인간관계는 긍정적이고 투명한 관계를 만드는데 주안점을 두어야 합니다 조직생활을 해보면 믿고 의지하고 싶은 사람이 있는가하면 침묵 속에서 괴로워하기 보다는 필요할 때 도움을 요청할만큼 편안함을 느끼는 사람도 있습니다. 직접 대화하는게 중요하고 이런 일들은 경험을 하면 더욱 쉬워지는 것들입니다. 또한 전화나 이메일을 통해서 많은 오해가 쌓일 수도 있는데요. 직접 대면이 가장 좋은 해결책입니다. 한가지 주의할 점은 사내 정치를 피해야 합니다. 스트레스를 받는 분들은 모든 사람이 나를 보고 있다고 생각할때 불안감이 커집니다. 하지만 사내정치에 개입하면 불안감을 증가시키게 되고 걱정거리가 늘어납니다. 처리할 수 없는 작업량이 늘어나는 것도 막아야 합니다. 일을 하다 보면 사람과의 관계를 위해서 모든 일에 네라고 답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일을 너무 많이 하고 마감일을 지키지 못해 곤란한 상황에 처하기 전에 대화를 통해서 이런 문제를 차단할 필요가 있습니다. 공식적으로 대화를 할 필요는 없지만 내가 어느 정도 일을 진행하고 있는지 상대방들이 알 수 있다면 어느 정도 업무량을 줄일 수 있습니다. 이렇게 업무량이 공유되는 상황에서 어려운 일들이 생기면 도움을 받거나 문제를 해결하는 가장 빠른 방법을 안내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점점 일처리가 쉬워질 수 있겠죠. 그리고 스트레스를 좀 더 줄이고 싶다면 스스로도 평화로운 분위기를 만들려고 노력해야 합니다. 잔잔한 음악을 듣거나 차를 마시면서 자신의 마음의 평정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만약 사람들과의 대화를 통해서 마음의 평화를 찾는다면 무슨 일이든 공유할 수 있는 사람을 찾으시기 바랍니다. 다른 사람과 대화해 보면 내가 느끼는 어려움과 스트레스가 모든 사람들이 다 갖고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되고 상황을 좀 더 복잡하게 만들 필요가 없다는 사실을 알게 됩니다. 직장에서 우울증은 꼭 일만이 문제가 되는 것은 아닙니다. 우울증은 스스로의 자존감이 무너지고 점 더 성취하고 싶은 일들이 멀어질때 느끼게 됩니다. 우울증에 대처하는 생활습관을 만들고 지금 당장의 감정에 집중하기 보다는 새로운 감정을 느끼는데 집중하는게 좋습니다. 우울증을 극복하지 못하면 결국 성과를 낼수가 없습니다. 상담을 받을 수도 있고 하루에 한시간씩 명상을 통해서 새로운 기분을 만들어 보는 것도 좋습니다. 그리고 작업 공간의 변화를 통해서도 극복이 가능합니다. 만약 여러 사람들과 지내는게 어렵다면 좀 더 독립적인 공간을 설계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죠. 어쨌든 결과적으로 급여를 받는 직장인은 성과를 내야 합니다. 맡은 일을 타임라이을 지키면서 실수없이 해내고 회사에 도움이 되는 일들을 발굴해 내는 시간이 필요합니다. 내가 느끼는 기분을 적극적으로 알리면서 극복하려는 자세를 보여준다면 시간이 걸리더라도 업무 스트레스를 줄이면서 성과로 연결이 가능해 질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