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상여금 소득세 계산법

 

 

직장인에게 승진을 제외하면 가장 기분 좋은 소식은 휴가와 상여금이 아닐까 싶어요. 국내 기업들의 급여 체계는 일반적으로 기본급이 낮은 경향이 있는 반면에 각종 수당이 상대적으로 높게 책정이 되는 특징이 있다고 합니다. 오늘은 상여금 소득세 계산법 대해 알아볼게요.

 

상여금은 지급 방식에 따라 다르지만 상여금이 포함된 월급날에는 평소와 비교하면 상당한 수준의 급여를 받게 되는데요. 참고로 직장인들은 연봉이라는 표현을 많이 사용합니다. 세전 연봉을 기준으로 회사를 비교하기도 하고요.

 

 

노사간의 협상을 바탕으로 연봉이 정해지고, 연봉에 따라 매달 지급받게 되는 월급이 결정되죠. 연봉은 기본연봉, 상여금, 성과금, 기타수당을 모두 포함한 금액을 말합니다. 계약에 따라 성과금과 상여금 차이를 두는 경우도 있습니다.

 

성과금은 기본 연봉에 포함되지 않고 상여금은 연봉의 일부를 의미하는 뜻으로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상여금은 월급 이외의 방법으로 회사로부터 받을 수 있는 포상금 중 하나였는데요.

 

직원을 격려하는 의미로 많이 사용되고 있고,명절, 휴가에 사기 진작을 위해 지급했었죠. 인센티브와는 다른 개념으로 쓰이는 경우가 많습니다. 최근들어 연봉을 결정할때 월급과 상여금 비율을 미리 정하는 경우도 많은 것 같습니다.

 

연봉에 포함되지 않은 상여금이 순수한 의미의 상여금이고 성과금이겠죠. 연봉에 포함 되버린다면 월급의 일부분이 성과금으로 바뀌어서 지급된다고 생각해도 좋겠습니다. 상여금을 결정할때는 기본급 기준인지 연봉 또는 월 급여 기준인지 확인할 필요가 있고요.

 

기준에 따라 받을 수 있는 금액이 차이가 큽니다. 예를 들어 기본급 기준 200% 상여금과 월급 기준 100% 상여금은 많은 차이가 발생하죠.

 

세전을 기준으로 상여금 계산법에 대해 말씀드리고 있는데요. 세전 월급이 200만원이고 상여금이 200%라면 400만원의 상여금을 일년에 나누어서 받게 됩니다. 기본급을 기준으로 한다면 이보다도 적은 금액이겠죠. 상여금 지급시기는 내규에 따라 차이가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분기별로 지급하거나 설, 추석과 같은 명절 또는 여름 휴가 시즌에 주기도 하는데요. 상여금도 급여의 일부분이기 때문에 세금이 발생하고 실제로 받는 금액에 따라서 공제하는 세금이 차이가 나게 됩니다.

 

상여금 소득세 계산법은 그렇게 계산이 어렵지는 않은데요. 일단 총 상여금을 기준으로 한달에 받는 상여금을 계산할 수 있습니다. 그럼 각달로 평균낸 상여금이 구해지는데요. 그럼 한달 보수 총액과 더해서 1개월 실제 급여를 구해줍니다.

 

그럼 상여금을 포함한 1개월 총 소득이 나오게 되고 간이세액표에서 세금 구간을 찾아주면 소득세 금액을 알 수 있습니다. 하지만 기존에 납부한 소득세 금액이 있기 때문에 차액만큼만 소득세로 납부해 주면 될 것 같습니다.

 

다만 소득세는 회사에 따라서 120% 세금 공제하거나 80% 를 원천징수 합니다. 회사 내부 회계 방침에 따라서 차이가 있다는 점도 참고해 보시기 바랍니다. 상여금 계산법은 계산기에서 지급대상기간, 월 급여 합계액, 소득세를 차례대로 입력하고, 부양가족수와 신청율을 선택하면 됩니다. 계산기를 이용하면 조금 더 편리하게 상여금 계산법을 이용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댓글
댓글쓰기 폼